하버드대학에 합격한 노숙자 흑인소녀 > 직원공간

본문 바로가기


사회복지법인 제주카톨릭사회복지회

어르신 중심의 가족같은 성요셉요양원



직원공간

 home.png   position_arr.png 커뮤니티  position_arr.png 직원공간 

하버드대학에 합격한 노숙자 흑인소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로사 작성일14-01-20 11:37 조회7,269회 댓글0건

본문

하버드대 합격한 노숙 흑인소녀,
표시하기
Photo: <하버드대 합격한 노숙 흑인소녀>  저의 어머니는 14살 때 차가운 쓰레기더미 속에서 저를 출산하셨습니다.  어머니와 전 뉴욕의 거리를 전전했고 무료급식과 쓰레기를 뒤지며 굶주림을 해소했습니다.  전 아무것도 모르고 그렇게 길거리에서 키워졌습니다.  값싼 모텔과 노숙자 쉼터를 찾는 일은 굉장히 드물었고 대부분 차가운 길바닥과 냄새나는 뒷골목에서 생활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.  제 집 주소는 언제나 뉴욕 어느 동네의 식당  뒷골목 이었습니다.  그렇게 제 이름은 '노숙자'가 되어 있었습니다.  전 공부가 좋았습니다. 가진 것 없는 제가 그나마 남들과 같아지기 위해    한권의 책을 더 읽고 한 번 더 생각하는 방법을 택했습니다.  노숙자들이 모여 사는 텐트촌에서 어머니와 저는 두 모녀가 감수해야 할 위험한 시선을 참아내며 필사적으로 학교를 다녔습니다.  12학년을 다니는 동안 자그마치 12 곳의 학교를  옮겨 다니며 공부해야만 했습니다.  하지만 전 포기할 수 없었습니다. 한 !   달에 5권의 책을 읽었고 뉴욕의 모든 신문을 정독했습니다.  거리의 길바닥은 저에게 세상에서 가장 넓은 공부방이었습니다.  꿈이 생겼습니다. 대학에 들어가 나의 운명을 스스로 바꾸는 꿈. 우리 가족이 더 이상 남들의 비웃음 섞인 시선을 받지 않아도 되는 꿈.
하버드대 합격한 노숙 흑인소녀


저의 어머니는
14
차가운 쓰레기더미 속에서

저를 출산하셨습니다
.

어머니와

뉴욕의 거리를 전전했고

무료급식과 쓰레기를 뒤지며

굶주림을 해소했습니다
.

아무것도 모르고
그렇게 길거리에서 키워졌습니다
.

값싼 모텔과 노숙자 쉼터를

찾는 일은 굉장히 드물었고

대부분 차가운 길바닥과

냄새나는 뒷골목에서

생활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
.

주소는

언제나 뉴욕 어느 동네의 식당

뒷골목 이었습니다
.

그렇게 이름은

'
노숙자' 되어 있었습니다
.

공부가 좋았습니다
.
가진 없는 제가

그나마 남들과 같아지기 위해

한권의 책을 읽고

생각하는 방법을 택했습니다
.

노숙자들이 모여 사는 텐트촌에서

어머니와 저는 모녀가 감수해야

위험한 ?체굼?/SPAN> 참아내며

필사적으로 학교를 다녔습니다
.

12
학년을 다니는 동안

자그마치 12 곳의 학교를

옮겨 다니며

공부해야만 했습니다
.

하지만 포기할 없었습니다
.
달에 5권의 책을 읽었고

뉴욕의 모든 신문을 정독했습니다
.

거리의 길바닥은 저에게

세상에서 가장 넓은 공부방이었습니다
.

꿈이 생겼습니다
.
대학에 들어가 나의 운명을 스스로

바꾸는
.
우리 가족이 이상 남들의 비웃음

섞인 시선을

받지 않아도 되는
.

"
노숙자 주제에

대학은 꿈도 꾸지 마라
."

사람들은 항상 같은 말을 했습니다
.
저는 노숙자처럼 보이지 않기 위해

항상 머리를 단정하게 했고

옷도 언제나 깨끗하게 입었습니다
.

이를 악물고 공부했습니다
.
11
학년이 되었을 때는

어머니께 이사를 하더라도

이상 학교는 옮기지 않겠다고

부탁했습니다
.

대학에 가려면

저에 대해 아는 선생님의

추천서가 필요하기 때문입니다
.

그래서 저는 새벽 4시에

일어나 학교에 갔고

11시가 되어서야 돌아갔습니다
.

4.0
가까운 학점을 유지했고

토론 동아리 참여
,
육상팀으로 활동하는

다양한 학교 활동에도 참여했습니다
.
모든 곳이 저에겐 배움의 장소였습니다.

이런 저에게 변화가
생기기 시작했습니다
.
복지단체들이 장학금으로 저를

도와주기 시작했고

사회단체에서 지켜봐 주었습니다
.

믿는 사람들이 생긴 것입니다
.

정말 최선을 다했습니다
.
인생과 운명을 바꾸기 위해

앞만 보고 달렸습니다
.

그리고 결국

브라운과 컬럼비아, 암허스트

전역의 20여개 대학으로부터

합격통지를 받아냈습니다
.

"
그녀를 합격시키지 않는다면

당신들은 2 미셸 오바마를

놓치는 실수를 하는 겁니다
."

카디자 윌리엄스
!
노숙자였던 저는

지금 하버드의 4 장학생입니다
.

"
자신이 똑똑하다는 것에

언제나 자신감을 가졌어요
.
남들이 '노숙자니까 그래도 .'라고

말하는 너무나도 싫어해요
.
가난이 결코 변명거리가 되지

못한다고 생각해요
."

이름은 카디자 윌리엄스입니다
.
이상 사람들은 저를

노숙자라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 

상단으로

요양원블러그

바로가기

TEL. 064-732-7607 FAX. 064-732-7608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상효동 1421-7번지 (서귀포시 배낭골로 81번지)

Copyright © 2017 성요셉요양원. All rights reserved.